겨레얼통일연대를 시작페이지로 겨레얼통일연대를 즐겨찾기추가
전체방문 : 242,300 / 오늘방문 : 128 / 어제방문 : 127 / 전체글등록 : 5,277
탈북장애인 수기 "나는 불구가 아니었다"1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15-04-21 (화) 11:11

(. 50)


나는 201211월에 대한민국에 입국해 살고 있다. 한국에 있는 가족과 전화를 했다는 이유로 북한보위부 감옥에 구금되어 4년 간 인간이하의 확대와 폭행을 강요당했다.


2008213일부터 201210월까지 함경북도 무산군 보위부와 청진시 도보위부 감방에 감금되어 생활했다. 무산군 보위부 려광선, 김성일은 반역죄인정을 강요했고 계호원들은 수시로 나를 불러내어 구둣발과 각목으로 매를 안겼다. 얼마나 많이 정신을 잃었는지 기억은 없다. 다만 내가 죽도라도 반역의 올가미를 피해 가족의 몰살은 막아야 한다는 정신으로 생사를 오갔던 것 같다. 남편은 결국 보위부의 폭행과 가혹행위에 반신불구가 되었다. 감옥에서 둘째 아들은 죽었다.

지금도 밤이면 그 시절의 폭행과 고문이 언습하며 악몽에 시달린다. 이대로 숨 쉬고 사는 게 남편이나 아들에게 죄스럽고 미안하다. 그래도 망가진 이 몸을 추슬러 복수하고 싶어 치료를 받고 있다.

  0
3500
윗글 북한군인의 배운 남조선과 알고 있는 한국은?
아래글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12편
NO SUBJECT NAME DATA HIT
95 북한군인의 배운 남조선과 알고 있는 한국은? 운영자 2018-01-05 158
94 탈북장애인 수기 "나는 불구가 아니었다"1 운영자 2015-04-21 887
93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12편 운영자 2014-10-13 1071
92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11편 운영자 2014-10-13 1095
91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10편 운영자 2014-10-06 1136
90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9편 운영자 2014-10-06 1147
89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8편 운영자 2014-10-01 1074
88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7편 운영자 2014-10-01 1089
87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6편 운영자 2014-09-29 1147
86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5편 운영자 2014-09-29 1221
85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4편 운영자 2014-09-25 1118
84 고 황장엽 선생님의 초록 3편 운영자 2014-09-25 688
83 시: 두만강 [1] 운영자 2014-09-22 791
82 시: 오누이 운영자 2014-09-22 805
81 시: 흡혈귀 김정일 운영자 2014-09-22 798
80 시: 숨쉬는 미라 운영자 2014-09-22 784
123456